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유길상 한국기술교육대 총장 ‘직원들과 토크 콘서트’(소통 활성화 및 대학 비전 공유)
8(금) 오후 ‘좋은직장 만들기, 대학발전 공감대 형성’ 질문과 응답 ‘화기애애’
등록일 : 2023-09-10
조회수 : 729

 





유길상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총장이 지난 9월 8일(금) 오후 100여명의 교직원들과의 소통 활성화 및 대학 비전 공유를 위한‘토크 콘서트’를 열었다.

교내 다산정보관 다산홀에서 열린 토크 콘서트는 유길상 총장 취임 100일을 기념, 좋은 직장을 만들기 위한 아이디어 공유와 유 총장의 대학 발전방안에 대한 교직원들과의 공감대 형성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토크 콘서트에서는 참석자 모두가 야근, 회식, 업무 스타일 등 다양한 직장생활 상황에 대해 ?, × 중 하나를 선택하는 ‘직장생활 밸런스 게임’을 진행하고, 사전에 접수된 교직원의 대학 발전 관련 질문지를 유 총장이 랜덤으로 뽑아 직접 답변하고 이에 대한 교직원의 공감 결과를 모바일 투표로 확인하는 등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진행됐다.

“산업 트렌드 및 기업 인재상 변화에 따라 한기대 교과과정 개편에 대한 총장님의 생각은?“이란 질문에 유길상 총장은 ”챗GPT 및 생성형 인공지능(AI) 기술 등을 누구나 활용하게 됨에 따라, 우리대학도 교육방식을 토론형식으로 바꾸고 티칭에서 코칭 중심으로 바꾸어하며, 현재 교육방법 개선을 추진하고 있다“고 답했다.

“즐거운 직장문화를 위해 필요한 것은 무엇이라 생각하시는지?”란 질문에 유 총장은 “무엇보다 조직문화를 혁신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면서 “우선 서로가 존중하고 배려하는 자세가 필요하며, 우리대학의 창의, 공헌, 소통, 협력 4가지의 핵심가치 경영이 실제 행정 및 교육에서 살아서 움직일 수 있도록 모든 구성원들과 소통을 강화하겠다”고 답했다.

“취임 시에 ‘Koreatech eAdvisor’라는 용어의 학생 성장 지원체계를 구축한다고 하셨는데?”라는 질문에 유 총장은 “미국 아리조나주립대의 학생 성장지원제도에서 착안한 것으로,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한기대 학생들을 입학에서부터 졸업할 때까지 최적화된 교육과정과 진로설계를 맞춤형으로 제공하고, 졸업 이후에도 생애 단계별로 성장을 돕는 시스템을 구축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외에도 유 총장은 평가보상체계, 학생 감동대학 운영 방안 등 다양한 질문에 대한 진솔한 답변으로 직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유 총장은 “공감과 소통을 하는 만큼 조직은 한발씩 발전해 나간다”고 강조하며 “모든 교직원들이 한기대 구성원으로서 프라이드와 자긍심을 갖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제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