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한기대서 충남 중·고교 진로전담교사 120명 ‘전공체험’
10.5(목) 천안, 논산 등 11개 시군 교사 ‘한자리’...자율차, 인공지능, 디자인 등 6개 분과 나뉘어
등록일 : 2023-10-06
조회수 : 673

 


충남 지역 112개 일반 및 특성화 중·고교 진로전담교사 120명이 천안의 한국기술교육대학교에 모여 자율주행차, 인공지능 등 공학분야와 더불어 디자인, 경영, 챗GPT 활용 진로설계 등 다양한 전공 체험을 진행해 화제다.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입학홍보처는 10월 5일(목) 충청남도교육청진로융합교육원 주관으로 열린 ‘충남 중등 진로전담교사 연수의 일환인 ’신산업분야 대학연계 진로체험‘을 유치했다.

천안을 비롯해 공주, 논산, 당진, 보령, 부여, 서산, 아산, 청양, 태안, 홍성에서 온 120명의 교사들은 오후 2시부터 3시 반까지 한국기술교육대 최첨단 공학 학습공간인 ’다담 미래학습관‘ 스카이 하이브리드홀에서 과학기술정책연구원 이혜선 박사의 ’신산업 진로 이해를 위한 이공계 진로 진학 특성‘을 주제로 특강을 들었다.

이후 6개 분과로 나뉘어 오후 5시까지 교내 여러 공학관에서 각 학부 교수의 안내로 전공체험을 실시했다.
1분과는 기계공학부의 ’자율주행자동차 원리 이해 및 제어 로직 설계 체험‘(유승한 교수), 2분과는 컴퓨터공학부의 ’인공지능이 주도하는 흥미로운 패러다임 전환‘(한연희 교수), 3분과는 디자인공학전공의 ’제로웨이스트 디자인‘(정주영 교수), 4분과는 에너지신소재화학공학부의 ’E-모빌리티 시대를 열어가는 배터리 기술‘(정용주 교수), 5분과는 산업경영학부의 ’기업의 언어, 회계는 꼭 알아야 할까?‘(신재은 교수), 6분과는 고용서비스정책학과의 ’행복한 진로설계를 위한 챗GPT 진로상담‘(이혜은 교수)다.

전공체험에 참여한 북일여자고등학교 김홍중 진로부장 교사는 “공학 및 인적자원개발 특성화 대학인 한국기술교육대가 최첨단 공학 시설과 커리큘럼을 바탕으로 교사를 상대로 전공체험을 한 점이 인상 깊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56명의 가장 많은 교사를 대상으로 전공체험을 진행한 이혜은 고용서비스정책학과 교수는 “100명이 넘는 충남 지역 진로전담 교사분들이 우리대학을 찾아주신 점에 감사하다”면서 “이번과 같이 지역 교사와 대학간 밀접한 소통을 통해 우수 인재가 한기대에 많이 지원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