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1
보도자료
  • 홈
  • 보도자료
  • 보도자료
한국기술교육대 김병기 교수 연구팀, ‘다수 음원 추적이 가능한 MEMS 마이크로폰’ 개발
세계적 과학지 ‘Springer Nature’가 발행한 ‘Microsystems & Nanoengineering’ 6월 호에 게재
한국기술교육대학교(총장 이성기, 이하 한기대)는 메카트로닉스공학부 김병기 교수 연구팀이 다수 음원 추적이 가능한 MEMS(Micro-Electro-Mechanical Systems, 마이크로 전자 기계 시스템) 마이크로폰 개발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마이크로폰은 소리를 전기신호로 바꾸어 주는 소자로서 휴대폰, 보청기, 스마트 스피커, 스마트 TV 등의 핵심부품으로 활용되고 있다.

이번에 개발된 MEMS 마이크로폰은 8.5mm × 8.5mm 크기의 초소형 실리콘 기판에 3개의 마이크로폰이 배열되어 있어 동시에 발생된 최대 3개의 음을 각각 추적하고 각 음성을 따로 기록할 수 있다. 또한 3차원 공간에서 임의로 들어오는 음원의 방향을 측정하고 그 음원을 높은 신호 대비 잡음 비율로 전기신호로 바꾸는 것이 가능하다.

예를 들어 기존의 스마트 스피커는 두 사람이 동시에 명령을 내리는 경우 기기의 인식률이 매우 낮았으나 해당 기술을 사용하면 동시에 두 개의 명령을 각각 인식해 둘 다 실행시킬 수 있게 된다. 또 다른 예로서, 서비스 로봇이 대화할 때 상대가 키가 큰 사람이든 작은 사람이든 음성의 방향을 인식하고 얼굴이나 몸을 돌려 눈을 맞추는 동작을 취하는 것이 가능하다.
연구 책임자인 김병기 교수는 “해당 기술은 다수의 음성과 음원을 찾아내는 기능이 필요한 보안용 카메라, 군사적 목적의 센싱 시스템뿐만 아니라 일상생활에서 음성을 이용한 기계·컴퓨터 등과의 교류를 원활히 하는데 탁월한 기능을 발휘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특히 기존에 없던 이러한 기능을 손톱만한 작은 사이즈로 구현 했다는 점에서 향후 활용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강조했다.

해당 연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중견연구자지원사업’과 교육부의 ‘대학중점연구소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됐으며, 연구결과는 ‘An mm-sized biomimetic directional microphone array for sound source localization in three dimensions (3차원 음원 추적이 용이한 생체모방형 초소형 지향성 마이크로폰)’이라는 제목으로 세계적인 과학분야 학술 출판사인 ‘스프링거 네이처(Springer Nature)’가 발행하는 ‘마이크로시스템 앤 나노엔지니어링(Microsystems & Nanoengineering)’지의 6월호에 게재되었다.


실리콘 기판에 제작된 3 개의 MEMS 마이크로폰 배열
[2022-07-04]조회수 : 607
  • 복사하기
  • 목록으로
  • 프린트
  • 트위터
  • 페이스북

유용한 정보가 되었습니까? [평균0점/0명 ]

500자 제한 의견달기
이름 비밀번호
내용
인증
* 불건전한 내용이나 기사와 관련없는 의견은 관리자 임의로 삭제 될수 있습니다.